관리 메뉴

Project of SocialJung

[ART] 류오수케 코헨(Ryosuke Cohen) 퍼폼 아트전, 꼴라쥬토피아 Fractal Project를 만나다. 본문

보관자료

[ART] 류오수케 코헨(Ryosuke Cohen) 퍼폼 아트전, 꼴라쥬토피아 Fractal Project를 만나다.

socialjung 미디어교육SMLab 2009.12.19 11:56

* 현대미술 사이트에서 제공한 뉴스레터에서 가져왔습니다. 제가 이런 느낌의 꼴라쥬작품들을 좋아해요. 실제로 청어람이나 여기저기서 판촉물 만들때 유용하게 쓰기도 하구요. 발상이나 느낌을요! 청어람아카데미 한 해 마무리 작업 잘 끝나면 여기부터 가서 좀 누벼야겠어요.




류오수케 코헨
(Ryosuke Cohen)
 


2009년 12월 23일(수) - 2010년 1월 4일(월)
 
퍼포먼스 초대 : 12월 27일(일) 3:00 p.m.  
 
서울 종로구 경운동 89-4 SK허브플라자 1-B107/108
T. 02-2666-4450
F. 02-6918-4240
 


 
 
        
● 전 시 명 : 류오수케 코헨 展

● 일     시 : 2009년 12월 23일(수) ~ 2010년 1월 4일(월)

● 장     소 : 제이갤러리(02-2666-4450)
  
● 오프닝 및 퍼포먼스 : 2009. 12. 27(일) 오후 3시

● 문     의 : 010-5449-0102
 
 
류오수케 코헨은 그의 "Brain Cell Project"와 "Fractal Project" 시리즈로 유명한 일본의 세계적인 메일아티스트이다.
 
현대미술에서 메일아트는 소통을 중시하는 예술이며, 이의 거장으로는 미국의 전설적인 Ray Johnson, 그리고 Carlo Pittore, 이탈리아의 G.A.Cavellini, 영국의 Robin Croziel 그리고 독일의 Robert Rehfeldt와 G. Deisler 등을 들 수 있으며, 류오수케 코헨은 이들 세대 이후에 단연 기억에 남는 작가라 할 수 있을 것이다.
 
최근 인터넷과 이메일이 종래의 우편메일을 급속히 대체하고 있는 시점에서 메일아트는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는 경향도 보인다. 더군다나 동서냉전체제의 종식과 포스트컬처의 등장은 메일아트가 문화의 주류에서 급속히 멀어지게 하고, 과거 현대미술의 한 유산으로만 남게 하고 있기도 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류오수케 코헨의 "Brain Cell Project"는 아직도 전 세계적으로 많은 사람들의 호응과 지지를 받고 있다.
 
그의 "Brain Cell Project"는 다른 작가로부터 메일아트를 받으면 이를 다시 꼴라쥬화하고 자신의 "Brain Cell Project"로 재구성하여 다시 이들에게 보내게 된다. 여기에서 그는 미술의 소통과 협력의 중요성을 드러내게 된다. 그리고 이러한 과정을 거치게 되면서 각 참여자들은 점점 거대한 네트워크를 경험하게 된다. 여기에서 전통적인 엘리트적 미학과 미술계의 경쟁구도는 사라지게 되고 그 자리를 협동과 소통의 개념이 대체하게 된다.
 
한편 류오수케 코헨은 지난 1997년부터 "Fractal Project"를 기존의 "Brain Cell Project"와 함께 작업하여 온다.
"Fractal"이란 단어는 IBM 와트슨 연구소의 프랑스 수학자 B. 만델브로가 창안한 개념이다.
 
"Fractal Project"는 주로 현장에서의 퍼포먼스와 함께 진행된다. "Brain Cell Project"가 다른 사람의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소통하는 것이라면, 그의 "Fractal Project"는 다른 사람의 신체를 빌려 예기치 않은 새로운 신체의 형태를 드러내게 됨으로서, 다른 사람의 신체까지도 공유하게 된다는 환상을 불러 일으키게 된다.
 
한편 제이갤러리에서는 오는 12월 23일부터 류오수케 코헨의 전시를 열다. 전시기간 중 특히 12월 26일부터 28일에는 류오수케 코헨이 오사카에서 직접 서울로 날아와서 27일(일) 오후 3시에 제이갤러리에서 그의 유명한  Fractal Project Performance를 보여주게 된다. 이날 제이갤러리에서는 류오수케 코헨의 퍼포먼스 이후 간단한 와인파티를 열 예정이다.

 
  ● 관련 자료
 
 
      공식홈페이지 : http://www.ryosukecohen.com/
 
      위키피디아 : http://en.wikipedia.org/wiki/Ryosuke_Cohen

신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